예술의전당 ‘유에민쥔, 한 시대를 웃다’